세종시, 직원 인권 감수성 높인다…“인권존중 행정서비스 구현”

한국인권신문 | 입력 : 2024/07/09 [12:20]

▲ 세종시청사 전경

 

[한국인권신문=조선영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가 대민업무와 시책 사업에서 직원들의 인권 의식을 높이기 위해 9∼10일 양일간 시청 대회의실에서 ‘직원 인권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직무 특성별 교육을 새롭게 도입해 교육 주제와 내용을 차별화하고, 시와 지방공공기관 소속 직원들이 실제 업무에서 공감하고 적용할 수 있도록 사례 중심의 교육으로 구성했다.

 

교육은 장재성 경찰대 교수와 곽성준 한경국립대 유니버설디자인센터 교수가 강사로 나선다.

 

교육 주제는 ▴상담·조사 업무와 인권 ▴민원·사회복지 업무와 인권 ▴범용(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한 도시 구축이다.

 

교육에서는 행정행위 전반에 대한 인권 의식 향상은 물론 모든 사람이 성별, 나이, 장애 여부 등에 상관없이 시설물 등을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하는 범용(유니버설) 도시 디자인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이상호 자치행정국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직원들의 인권에 대한 이해와 감수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인권이 존중되는 행정 서비스를 구현해 시민들이 신뢰할 수 있는 인권 친화적인 행정 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선영 기자 ghfhd3628@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전정희가 만난 사람 ‘라오스의 숨은 보석, 씨엥쿠앙’
이전
1/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