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개그맨 김철민, 폐암 투병 끝에 별세…“덕분에 행복했습니다”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21/12/17 [14:57]

▲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본명 김철순)

 

[한국인권신문=조선영 기자] 

 

폐암투병 중이던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54)이 16일 세상을 떠났다. 향년 54세.

 

연예 관계자들에 따르면 김철민은 이날 입원해 있던 원자력병원 호스피스 병동에서 숨을 거뒀다.

 

앞서 지난 2019년 폐암 투병 소식을 밝힌 김철민은 강아지 구충제인 ‘펜벤다졸’을 이용한 치료법에 도전하면서 주목을 받았다.

 

이후 방송과 자신의 SNS 등을 통해 투병 생활 중 몸 상태 변화와 심경을 공개하면서 많은 사람들이 그의 완치를 기원하고 응원해왔다. 특히 그는 페이스북을 통해 “하루하루가 선물”, “이겨내자” 등의 메시지를 남기며 삶에 대한 희망을 드러내왔다.

 

하지만 지난 10일 김철민은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 계정에 “덕분에 행복했습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글을 남기며 이별을 암시해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한편 김 씨는 1994년 MBC 공채 5기로 데뷔했다. 이후 예능 프로그램 ‘개그야’ 등에 출연했고, 서울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에서 버스킹을 하며 가수로도 활동했다. 또 버스킹으로 모금한 돈을 불우한 소년소녀가장과 이웃을 돕기도 했다.

 

암 판정을 받은 뒤에도 종종 공연을 했던 김 씨는 유재석 등 동료 개그맨의 후원을 받으며 삶에 대한 의지를 놓지 않았지만, 끝내 병마를 이기지 못했다.

 

김철민씨의 빈소는 원자력병원 장례식장 2호에 마련됐다. 발인은 18일 오전이다.

 

조선영 기자 ghfhd3628@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21/12/17 [14:57]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