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천에 이어 서울·파주·청주 까지…수돗물 유충 발견 확산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20/07/20 [10:27]

 

[한국인권신문=장수호 기자]

 

인천 일부 지역 수돗물에서 유충이 잇따라 발견된 데 이어 서울과 파주, 청주에서도 유충 발견 민원 신고가 접수됐다.

    

서울 중구의 한 아파트에 사는 김모씨는 19일 오후 11시쯤 샤워를 마친 뒤 욕실 바닥에서 유충 한 마리를 발견해 중부수도사업소와 아파트 관리사무실에 신고했다.

    

수도사업소 측은 김씨가 발견한 유충을 수거해 유입 경로 등을 조사중이다.

    

같은날 오후 4시30분 쯤엔 파주시 운정신도시의 한 아파트 세면대에서도 유충이 발견돼 관계기관이 조사에 나섰다.

    

파주시는 해당 유충이 인천 등에서 발견된 깔따구 유충처럼 정수장 등에서 들어온 것인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또 이날 오후 충북 청주지역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수돗물에서 벌레 유충이 발견됐다는 글과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글 작성자는 “집 수도에 필터를 설치한 뒤 벌레 유충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한편, 유충 발견이 시작 된 인천에서는 지난 9일 벌레 유충 신고가 처음으로 들어온 뒤 지금까지 140건 넘는 추정 사례가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다.

 

장수호 기자 protect710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20/07/20 [10:27]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