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노동자/근로자 > 민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천시, 재직청년을 위한「 드림 For 청년통장」 청년근로자 목돈마련 지원한다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20/05/09 [17:02]

 

 

[한국인권신문= 경기·인천 취재본부 정영혜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인천시 중소·중견기업 청년재직자를 위한 ‘드림 For 청년통장’사업 참여자를 5월 12일부터 6월 2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드림 For 청년통장’은 중소·중견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근로자의 장기근속유지와 자산형성을 위해 인천시가 2019년부터 도입한 사업으로, 청년근로자가 매월 10만원씩 총 360만원을 저축하면 3년 후 시 적립금 640만원을 포함하여 약 1,000만원까지 목돈마련을 지원한다. 

    

올해는 2019년보다 많은 근로청년에게 목돈 마련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대상자 자격을 대폭 확대하여 추진할 예정이다.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우수인력 유치를 위해 최저임금 상승을 반영하여 급여기준을 2,400만원에서 2,800만원으로 확대하고, 제조업에서 서비스 중심의 경제구조로 전환되는 산업구조 현실을 반영하여 기존의 지원가능 업종을 제조업에서 지식기반서비스 업종까지 확대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신청대상은 인천시 소재 중소·중견 제조기업 및 지식서비스산업에 현재 2년이상 재직중인 만 39세 이하 인천거주 청년근로자로, 주당 근로시간이 35시간 이상 및 4대보험이 가입되어 있는 연봉 2,800만원 이하인 정규직 근로자이다.

 

접수기간은 5월 12일 오전 10시부터 6월 2일 오후 6시까지이며, 홈페이지(http://dream.incheon.kr)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제출서류 등 세부사항은 5월 12일부터 시 홈페이지(http://www.incheon.go.kr) 및

인천테크노파크(https://www.itp.or.kr)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하며, 기타 문의사항은 시 청년정책과((☎032-440-2887)나 사업수행기관인 인천테크노파크 일자리창업본부 취업지원센터(☎032-725-3075~6)로 하면 된다.

    

신청자 중 재직기간, 거주기간, 연봉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하여 400명을 선정, 6월 22일 온라인 신청 홈페이지 등을 통해 선정대상자를 통보할 예정이며, 오리엔테이션을 거쳐 7월초부터 청년통장을 발급할 예정이다.

 

정영혜 기자 baby5130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20/05/09 [17:02]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조대근 20/05/10 [10:23] 수정 삭제
  인터넷에 떠도는 각종 ㅋㅈㄴ를 하다가...칭구놈의 소개로 가입하게 된 이곳..www.WOK558.com 세상에 이럴수가..가입만 하니 머니를 주네요...그것도 많이.일단 맘에 들어서.. 매일 게임을 즐기고 있음니다 ..오프를 방불게 하는 스릴감이 너무 좋아요.. 미녀딜러들과 실제로 게임하는 거 같은. 눈이 즐겁네요..www.WOK558.com 가입한지 한달되는 데 매일 대박 이벤트가 나오네요. 3억.4억.등등..www.WOK558.com 출금은 신속하고 정확함니다 ..신용도가 아주 좋은 사이트 인건 확실함니다 .. 별천지가 보일검니다..운영자님은 어떻게 돈을 버는지 궁금할 정도.. 급전이 필요하신 분 강력히 추천함니다..가입만 해도 돈을 드림니다. 밑져야 본전이라는 생각으로 가입해 보세요... 너무 너무 좋아요.. www.WOK558.com 부자가 될수있는 선택은 본인한테 있습니다.. 주저 하지 마세요... 100% 실제 경험자로서..한마디 더 하자면 전 아파트 마련 했음니다..www.WOK558.com 나 같은 백수한테도 이런 행운이 생기네요... 당신한테도 기회가 있음니다. 가입하셔셔 빨리 대박 나세요.... 참고로 여성회원들 엄청 많아요..공떡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www.WOK558.com 복사하셔서..주소창에 붙혀넣기 하시면 됨니다.. ♠♡회원가입♠바로가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