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전력기술, 2019년도 제2차 인권경영위원회 개최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12/27 [11:22]

 

 

[한국인권신문=조성제 기자] 

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은  26일 경북 김천 본사에서 7명의 사내외 인권경영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제2차 인권경영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한국전력기술이 2019년에 중점 추진한 인권경영 프로그램인 ‘C.S.I(청렴.상생.인권) 파트너 프로그램’과 ‘인권영향 평가’ 시행에 대한 결과보고와 위원단의 강평이 이어졌다.

    

 ‘찾아가는 한기 C.S.I 파트너 프로그램’은 협력사를 직접 방문하여 게임 퀴즈 형식으로 성희롱 예방교육, 인권교육 등 청렴‧상생‧인권에 대한 상식을 공유하는 프로그램으로서 2019년에는 총 5차에 걸쳐 310명이 참여하여 ‘매우 유익’ 하다는 평가(93%)를 받았다.

    

 한국전력기술은 인권경영 이행지침에 따라 인권영향평가를 실시하고 위원회에 보고하도록 하고 있으며 임직원과 협력회사를 대상으로 인권경영 체계구축, 고용상 차별금지, 산업안전 보장 등 10개 분야 115개 지표에 대해 실시된 평가에서는 전반적으로 긍정적인 답변이 나왔다.

    

 인권경영위원장을 맡고 있는 이배수 사장은“인권경영이 단순한 트렌드가 아니라 피해갈 수 없는 경영방침으로 자리잡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청렴‧상생‧인권에 대한 노력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조성제 기자 sjobu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12/27 [11:22]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