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아동/청소년/다같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지역기업, 일하는 청년 삶 지원위해 힘 모았다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11/05 [17:44]

 

▲ 광주시청    © 한국인권신문

 

[한국인권신문= 광주·전남 취재본부 이길주 기자]

광주시와 지역기업이 일하는 청년의 저축 습관을 유지할 수 있도록 단기 저축 추가이자를 지원한다.

    

 광주시는 5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보해양조㈜, ㈜광주은행, 청년금융복지지원센터와 ‘더(THE)드림 통장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더드림 통장은 광주시가 시행 중인 청년13(일+삶)통장 사업의 후속사업으로, 청년13통장 참여청년들이 사업종료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저축습관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취지에 지역기업인 보해양조㈜와 ㈜광주은행에서 뜻을 함께 해 이뤄졌다.

 

 더드림 통장은 청년이 매월 10만원을 6개월간 만기 저축하면 시중 은행이자 1%대보다 큰 적금이율 약 17%에 준한 추가이자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대상은 청년13(일+삶)통장 졸업자들로 매년 200명을 대상으로 5년간 1000명에게 지원한다.

    

 이날 협약에 따라 보해양조㈜는 매년 후원금 300만원씩 향후 5년 동안 1500만원을 청년금융복지지원센터에 사업비로 기탁하고, ㈜광주은행은 청년 통장개설 및 관리에 적극 협력한다. 청년금융복지지원센터는 운영기관으로 대상자 모집 및 선정, 적립유지, 만기축하 이자지원 등 사업비 집행과 행정지원을 하게 된다.

    

 오명호 보해양조㈜ 영업전략본부장은 “지역 청년들의 삶이 질이 향상되도록 지역기업이 후원하는 것은 당연하고, 이를 통해 청년들의 애향심이 증대되기를 바란다”며 “지역기업으로서 지역 청년들을 위한 후원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해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김준영 시 자치행정국장은 “청년지원에 앞장서 주신 보해양조㈜와 ㈜광주은행에 감사하다”며 “청년들이 돌아오는 광주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해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시대를 활짝 열겠다”고 말했다.

이길주 기자 liebwhj@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11/05 [17:44]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