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빅히트·방탄소년단과 함께하는 ‘LOVE MYSELF 2주년 FESTA’ 개최
10월 26~29일 BTS 서울 파이널 공연에 맞춰 잠실 일대에서 펼쳐지는 전 세계 아미들의 축제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10/25 [11:29]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팬미팅 BTS 5TH MUSTER [MAGIC SHOP]에서 진행된 유니세프 부스     © 한국인권신문


[한국인권신문=조선영 기자] 

 25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LOVE MYSELF(러브 마이셀프)’ 캠페인 2주년을 맞아 10월 26일부터 29일까지 방탄소년단의 서울 파이널 콘서트 ‘Love Yourself: Speak Yourself’가 열리는 잠실 일대에서 ‘LOVE MYSELF 2주년 FESTA’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LOVE MYSELF 2주년 FESTA’는 2017년 11월 1일 유니세프와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유니세프의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 캠페인 ‘#ENDviolence(엔드바이올런스)’를 위해 맺은 파트너십 체결의 2주년을 기념하고, ‘LOVE MYSELF’ 캠페인에 동참하는 전 세계 팬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마련됐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10월 26일부터 29일까지 방탄소년단의 공연이 열리는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과 인근 롯데월드타워 월드파크 잔디광장에서 ‘LOVE MYSELF’ 캠페인 유니세프 부스를 운영한다. 부스에서는 지난 2년간 방탄소년단과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유니세프와 함께 이룬 세계 아동폭력 근절에 대한 다양한 활동들을 보여줄 예정이다. 현장 사진을 찍고 #유니세프, #LOVEMYSELF, #FESTA2를 올린 사람에게는 ‘LOVE MYSELF’와 ‘#ENDviolence’가 새겨진 유니세프 팔찌를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다양한 행사 활동에 더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캠페인 기간 동안 롯데월드타워 잔디광장에 세계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을 위한 모두의 약속을 상징하는 대형 조형물을 전시한다. 조형물은 지름 6m의 대형 구로 겉면에는 모든 어린이를 폭력으로부터 보호한다는 의미의 손바닥과 ‘for every child, #ENDviolence’ 문구가 새겨져 있다. 야간에는 구 안팎에 환한 빛이 들어와 아이들을 안전하게 지키려는 우리 모두의 의지와 약속을 상징하게 했다.

이외에도 롯데월드타워는 10월 26일부터 29일 야간에 유니세프의 파란색과 방탄소년단의 보라색으로 타워 전체를 밝힐 계획이다. 캠페인 2주년을 축하하고, 폭력 근절을 향한 약속의 빛이라는 의미를 나타내기 위해서다. 롯데월드몰은 몰 안의 대형 스크린을 통해 지난해 9월 유엔 총회에 참석한 방탄소년단의 영상을 상영할 예정이다. 영상에는 ‘Speak Yourself’ 메시지로 전 세계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영감을 선사한 RM의 연설이 포함돼 더욱 큰 울림을 전할 예정이다.

한편 캠페인의 취지에 공감한 N서울타워에서도 같은 기간 파란색과 보라색으로 조명을 점등한다. 10월 26일부터 29일까지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을 향한 모두의 염원이 서울 시내 전역에 구석구석 비춰질 전망이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LOVE MYSELF’ 캠페인을 통해 전 세계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큰 위로와 용기를 얻었다. 폭력으로 고통받는 어린이들을 위해 유니세프와 함께하고 있는 방탄소년단과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리고 전 세계 아미들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 또한 폭력 근절이라는 뜻에 공감해 이번 캠페인에 동참해준 롯데월드타워와 N서울타워 모두 감사하다. 11월 1일은 방탄소년단과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전 세계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을 위해 캠페인을 시작한 지 꼭 2년이 되는 날이다. 앞으로도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모든 폭력으로부터 어린이들이 자유로워질 수 있도록 더 많은 일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방탄소년단과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2017년 11월 1일 세계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을 위한 유니세프의 캠페인 ‘#ENDviolence’를 지원하는 협약을 맺었다. 지난 2년간 총 26억원의 기금을 전달해 폭력으로 고통받는 지구촌 어린이들을 적극 지원해 왔다. 특히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전개하는 ‘LOVE MYSELF’ 캠페인은 ‘진정한 사랑의 시작은 나 스스로에 대한 사랑’이라는 의미를 담아 폭력 피해 및 가해 어린이 모두에게 정화와 힐링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행사명: LOVE MYSELF 2주년 FESTA
·기간: 2019년 10월 26일~29일
·장소/ 내용
1) 서울 잠실 올림픽 운동장 주경기장/ ‘LOVE MYSELF’ 캠페인 부스
2) 서울 롯데월드타워 월드파크 잔디광장/ ‘LOVE MYSELF’ 캠페인 부스, 대형 조형물, 방탄소년단 포토존

조선영 기자 ghfhd3628@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10/25 [11:29]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러브 러브 19/10/29 [15:32] 수정 삭제  
  ...---대한민국 국민 생각---- 국민 여러분 윤지오 유승준은 국민 속이고 돈벌고 도망간 년놈이다 유승준이 자기가 군대 간다고 말한적 없다고 아직도 대한민국 국민사기를 친다 유승준 본인이 방송에서 여러번 대한민국 남자라면 ?당연히 군대가야 된다고자기도 군대 간다고 본인 입으로 말했읍니다 방송에서 보고 들은 대한민국 국민들을 바보로 만드는구나 정말 나쁜놈이다 정말 뻔뻔한놈이다 유승준 본인이 직접 군대간다고 말해놓고 군대가기전 병무청까지 속이고 미국가서 미국 시민권 취득하고 미국으로 도망친놈이 아직도 뻔뻔하게 대한민국 국민을 상대로 거짓말로 속이다니 정말 나쁜놈이다 미국에서 미국시민권자로 평생 살기 바란다 대한민국은 당신같이 국민사기치고 거짓말로 국민속이고 군대도 안가고 미국으로 도망친 사람은 필요없다 아이들 교육에도 안 좋다 군대 사기만 떨어진다 해병대 김흥국이 백번낫다 보고 싶다 김흥국 방송 복귀 빨리해 주십시요 부탁해요!! ------------------------------------------------------------------------------------------- --미투운동-- 여자나 남자나 원하지 않는 성노리개가 아니다 여자들이 불쌍하다-- -- 종교 팔아 여신도 먹는 놈은 초징도 아는 성범죄자다 속지말자 -- --다음 유튜브에서 성범죄1위 목사 검색 필독 하자?.. 여자들은 이런놈들 조심하자--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종교개판이다 검색 필독 하자 --종교 사기 알고 속지말자 -- ------------------------------------------------------------------------------------- 윤석열은 자기 가족은 문제 삼지 말라고 하더니 조국한테 하는 짓은 뭔짓인가 ?.. 윤석열이 조국장관한테 한짓이 정치 검찰들이 하는 짓이다 대한민국 국민은 그렇게 생각한다 대한민국 국민과 문재인 대통령이 정치 검찰 윤석열한테 속았다 정치 검찰 윤석열은 사퇴하라 운석열 검찰총장이나 검찰은 본인 말대로 법과 원칙에 따라 공정하게 인터넷과 유튜브로 나경원 자녀의혹 검색 필독하고 수사하고 황교안 자녀의혹 검색 필독하자 조국 장관님처럼 수사하기 바란다 -------------------------------------------------------------------------- 조국 장관님 대한민국 리더가 되어 주십시요 부탁합니다 !! 조국 법무부장관님 검찰 개혁 불쏘시개 역할 완수하고 정말 수고하셨읍니다 감사합니다 대한민국 국민들은 조국 법무부 장관님이 대한민국 리더감인지 확실히 알았읍니다 윤석열이 검찰이 정치 검찰이라는 것을 표적수사 과잉수사 불공정수사를 국민들은 두눈으로 똑똑히 보았고 알았읍니다 대한민국 국민들은 반드시 검찰 개혁이 필요한 것을 알았읍니다 검찰 개혁은 문재인 대통령과 국민들이 하겠읍니다 대한민국은 조국 장관님같은 리더가 필요합니다 조국 법무부장관님 다음에는 반드시 대한민국 리더가 되어주십시요 대한민국 리더가 되기를 간절히 바라며 계속 응원하겠읍니다 !! 대한민국 국민이 대한민국을 위하여 대한민국 리더가 될때까지 계속 응원하겠읍니다 대한민국 파이팅!! 문재인 대통령 파이팅 조국 교수님 파이팅 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