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속보]조국 장관 전격 사의...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10/14 [14:10]

 

 

[한국인권신문=조성제 기자]

조국 장관은 14일 검찰개혁을 위한 자신의 역할을 여기까지라며 사의를 표하는 입장문을 냈다.

조 장관은 입장문에서 검찰개혁을 위해 문재인 정부 첫 민정수석, 그리고 법무부 장관으로서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 왔다고 밝혔다.

    

조 장관이 지난 달 9일 가족 관련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 논란 속에 법무부 장관에 임명된 지 35일 만이다.

    

조 장관은 가족 일로 대통령과 정부에 부담을 드려서는 안 된다고 판단했고, 자리에서 내려와야 검찰개혁의 성공적 완수가 가능한 시간이 왔다며 개혁을 위한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라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조 장관은 내일로 예정된 국회 법사위의 법무부 국감과 국무회의에도 불참할 것으로 보인다.

조성제 기자 sjobu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10/14 [14:10]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