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직장 내 인권지킴이 인권요원 교육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9/27 [14:51]

 

▲ 광주시청 전경    © 한국인권신문

 

[한국인권신문= 광주·전남 취재본부 이길주 기자]

광주시는 26일부터 10월31일까지 직장 내 인권리더 역할을 수행하는 인권요원을 대상으로 총 9차례 걸쳐 인권요원 교육을 실시한다.

    

 인권요원은 시 인권정책에 대한 의견 제시 및 아이디어 발굴, 부서 내 차별 행위 제보, 인권 친화적 직장문화 조성을 위한 실천운동 전개 등 인권 친화적 행정문화 조성을 위해 지난해 3월 위촉됐다. 현재 시 실·국·사업소 96명과 공공기관 16명 등 총 112명으로 구성돼 있다.

    

 교육은 부서 내 인권환경 개선을 위한 의견 청취와 조직 내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인권침해 및 차별행위, 최근 사회적으로 이슈가 된 인권 사례를 강사와 10명 내외의 소그룹으로 이뤄진 공감토크 방식으로 이뤄진다.

    

 또한 조직 내 인권개선을 위해 인권옴부즈맨 제도 소개, 여성인권보호관 운영, 손에 잡히는 인권 홍보자료 배부, 공공기관 성희롱고충상담원운영 등에 대해 인권요원의 적극적인 역할을 당부 할 예정이다.

    

김용만 시 민주인권과장은 “인권요원 교육을 통해 조직 내 갑질, 성희롱 등 직장 내 인권침해를 없애고 인권 친화적 행정문화 조성에 힘 쓰겠다”고 말했다.

이길주 기자 liebwhj@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9/27 [14:51]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