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파주시에서 발생...4번째 확진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9/24 [10:33]

 

 

 

[한국인권신문=조성제 기자] 

농식품부는 24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경기도 파주시 적성면에서  발생됐다고 발표했다. 지난 17일 파주 연다산동, 18일 연천군, 23일 김포 통진읍에 이어 국내 4번째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이다.

    

이 농장은 23일 어미돼지 세 마리가 유산 증상을 보이자 파주시에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를 했다. 지난 18일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판정을 받은 연천의 돼지농장에서 6.9㎞ 떨어진 이 농장은 어미돼지 200마리를 포함해 약 2300여마리의 돼지를 기르고 있다.

    

농식품부는 해당 농장의 의심축 신고접수 직후부터 현장에 초동방역팀을 긴급 투입해 사람,가축,차량에 대한 이동을 통제하는 한편 소독 등 긴급방역 조치를 실시했다

조성제 기자 sjobu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9/24 [10:33]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