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권정책 배우러왔어요..인권위, 네팔, 우즈벡 등 7개국 초청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7/08 [15:34]

 

    

 

 

[한국인권신문=조성제 기자]

국가인권위원회(위원장 최영애)는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공동으로 아제르바이잔, 방글라데시, 감비아, 키르기즈스탄, 네팔, 타지키스탄, 우즈베키스탄 등 7개국 공무원 16명을 대상으로 14일간(7.4.~7.17.) “인권정책역량강화과정” 초청연수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연수에는 각국에서 인권정책 관련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공무원들이 참여하며, ▲ 국가인권기구의 설립과 역할, ▲ 한국 인권과 민주주의, ▲ 인권기반 정책 수립, ▲ 지방자치단체와 인권, ▲ 개발과 인권 등 주요 인권사안과 함께 각국 인권 정책 및 시스템을 공유한다.

    

    

  인권위는 지난 2009년부터  인권 침해와 차별이라는 구조적인 문제가 개발을 저해하는 요인이라는 점을 인식하고, 국제협력을 통해 저개발국(경제협력개발기구 개발원조위원회(DAC) 기준)과 정부개발원조(ODA) 중점협력국 나라들의 성장과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외국 공무원 초청연수를 실시하고 있다.

    

인권위 관계자는 “이번 연수를 통하여 우리나라의 민주화와 인권신장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고 국제 사회의 인권증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성제 기자 sjobu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7/08 [15:34]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