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아동/청소년/다같이 > 생활/복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관악구, 아동권리 모니터단 단 모집
아동과 청소년 스스로 구정에 참여해 의견 내세워… 아동 권익증진 도모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7/01 [17:32]

 

 

[한국인권신문=조선영 기자]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오는 8일까지 ‘관악구 아동권리 모니터단’을 모집한다.

    

  구에 따르면, 아동친화도시 조성의 일환으로 아동‧청소년들의 의견을 정책에 반영, 아동의 권익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50명 이내의 ‘아동권리 모니터단’을 구성할 계획이라 밝혔다.  모집대상은 관악구에 주소를 두고 거주하는 만 10세 ~ 18세의 아동·청소년과 관내 학교에 재학 중인 초등학교 4학년 ~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단원으로 위촉되면 관악구의 아동·청소년 정책과 사업에 대해 주도적으로 의견을 제시, 아동의 권리증진을 위한 홍보 및 캠페인 활동 등 아동·청소년의 시각에서 관악구 정책을 모니터링 및 제안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위촉장과 함께 활동에 따른 자원봉사 실적이 인정되게 되며, 우수 활동 단원에게는 구청장 표창도 수여 할 계획이다.  신청은 구 홈페이지 팝업창 또는 고시‧공고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이메일(hjlee4@gni.kr) 전송 및 방문 접수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아동·청소년 스스로가 자신들이 살고 있는 지역사회에서 주체적으로 구정에 참여 할 수 있는 뜻 깊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아동 정책 수립에 관심 있는 아동·청소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조선영 기자 ghfhd3628@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7/01 [17:32]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6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