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노동자/근로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시, 신개념 일자리축제 ‘2019 일루와 페스티벌' 개최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5/08 [16:49]

 

 

[한국인권신문=조성제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다양한 일자리정보와 체험을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일자리축제 ‘2019 일루와 페스티벌(이하 ‘일루와 페스티벌’)‘을 11일 정오부터 오후 7시까지, 아시아드 조각광장(사직동)에서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일루와 페스티벌’은 시가 고용노동부와 함께 42억 예산을 들여 지역 및 산업여건에 맞추어 대규모로 추진하는 일자리 프로젝트형 사업인 ‘일자리 르네상스, ’부산‘’을 중심으로 다양한 일자리정책을 시민들이 체험하며 정보를 알 수 있도록 구성한 ‘축제형 정책박람회’다.

    

  올해도 청년, 중·장년, 여성 등 계층별로 일자리정책에 대한 상담을 진행하고, ‘슈팅스타 어린이 치어단’의 치어리딩 공연, 청년라디오 051FM, 면접스타일링 시연, ‘파도도시크루’의 미니콘서트 연주 등 일자리 스테이지를 열어 행사의 볼거리를 더한다.

    

  특히 올해는 ▲부산시와 고용노동부의 주요 일자리정책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일자리정책 홍보월(Wall) 전시, ▲부산의 전통 제조산업인 신발산업 홍보를 위한 부산신발 홍보 및 판매전, ▲청년들의 산업단지 출퇴근 및 창업 등 지원을 위한 부산청춘카(드림카, 희망카) 홍보, ▲경력단절 여성들을 위한 직업체험, ▲체험과 재미요소를 가미한 영화엑스트라 현장모집 등 지난해보다 풍성한 콘텐츠로 구성했다고 부산시는 밝혔다.

    

  부산시는 지역의 전문 일자리상담사를 통해 청년들은 물론, 어린이들의 심리 및 적성, 청소년의 꿈, 중·장년의 창직, 경력단절여성과 예술인복지 등 모든 연령층과 분야를 다루는 일자리상담부스 ‘일루와 카페’를 마련하여 다양한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전문상담 뿐만 아니라 체험부스도 운영하여 가족단위 방문객도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모든 참여자에게 일자리다트 게임을 통해, 프로필 사진 촬영, 캐리커처, 캘리그래피 엽서, 푸드트럭 할인권 등 다양한 선물을 제공하고 부산 유명 프리마켓 브랜드인 아더마켓(Ardor Market)의 수공예, 미술품 등 볼거리까지 여러 아이템을 알차게 선보인다.

    

  부산시 김윤일 일자리경제실장은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일루와 페스티벌’은 다양한 일자리정책과 정보를 축제형 박람회라는 형태로 새롭게 구성한 신개념 일자리 행사”라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일자리정책을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성제 기자 sjobu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5/08 [16:49]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7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