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차량에 갇힌 사람을 구하라!
소방안전본부, 구조대원 대상 교통사고 대응 인명구조훈련 실시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5/01 [11:05]

 

 

[한국인권신문= 광주·전남 취재본부 이길주 기자]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는 4월30일부터 5월1일까지 광산구 안청동 자동차 폐차장에서 구조대원 8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교통사고 대응 인명구조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대형 교통사고로 차량 내에 갇힌 운전자와 동승자가 갇혀있는 상황을 가정해 현장접근 단계부터 현장상황 판단, 2차 사고방지와 요구조자 구조 요령 등 교통사고 현장에서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훈련은 유압구조장비, 에어백, 센터펀치 등 구조장비를 활용해 ▲사고 차량 해체 ▲안정된 작업을 위한 차량 고정 및 지지 ▲차량유리 파괴 ▲차량 내 인명 구조 등 다양한 유형을 설정하고 실습 위주로 진행됐다.

    

 황기석 시 소방안전본부장은 “교통사고 등 실제현장에서는 예측할 수 없는 변수로 요구조자를 신속하고 안전하게 구조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어떠한 상황에서도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실전같은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 소방안전본부는 지난해 686건의 교통사고 현장에 출동해 316명을 구조했으며, 차 대 차 교통사고가 392건(57.14%)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길주 기자 liebwhj@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5/01 [11:05]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