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밭도서관, 제1차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운영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5/01 [10:26]

 

    

 

[한국인권신문= 광주·전남 취재본부 이길주 기자]

 한밭도서관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2019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총 3차 12회에 걸쳐‘대전을 읽고, 대전을 품다’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첫 시작인 제1차를 이달 말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제1차 강연은 5월 22일, 24일 오전 10시~12시 한밭도서관 지하1층 다목적홀에서‘기품 있고 넉넉한 대전의 산천’을 주제로 안여종 (사)대전문화유산울림 대표의 강연으로 진행된다.

    

 강연과 연계해 5월 29일 유등천 걷기, 한밭대교, 야실마을, 평촌동느티나무 등 대전지역의 산천을 직접 탐방할 예정이다.

    

 끝으로 대전 산천에 대해 다시 되돌아보는 시간을 갖고 함께 의견을 나누는 후속모임이 5월 31일 오전 10시~12시 한밭도서관 지하1층 다목적홀에서 마련되며 제1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길주 기자 liebwhj@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5/01 [10:26]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6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