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00년 전 마음으로…서울시, 3월 한 달‘조그만 태극기 붙이기’캠페인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9/03/02 [11:38]

 

▲     © 한국인권신문

 

[한국인권신문= 조선영 기자]

서울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안승화)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여, 3월 1일부터 광운대 공공소통연구소 ‘LOUD’, 글로벌 캐릭터 ‘몰랑’과 함께 시민들이 쉽게 할 수 있는 '조그만 태극기 붙이기' 캠페인을 전개한다.

    

 이 캠페인은 가로 7cm, 세로 10cm의 작은 크기로 제작된 태극기 스티커를 집 앞 도로명 주소 위나, 가구별 호수 위 등 일상에서 마주하는 익숙한 장소에 부착하여, 생활 속에서 태극기를 보며 나라 사랑의 의미를 이어가자는 운동이다.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을 맞아 서울 지역에서 기념식, 만세운동 등 다양한 행사와 연계하여 행사에 참여한 자원봉사자, 관람 시민 등이 일회성 참여를 넘어 일상에 그 의미를 이어가자는 뜻으로 캠페인이 전개된다.

  

이 캠페인은 ’15~’16년 광운대 공공소통 연구소 LOUD(소장 : 이종혁)에서 진행한 크라우드 펀딩으로 시민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이번 캠페인은 3월 한 달간 온라인 ‘V세상 플랫폼’을 통해 집중적으로 전개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온라인 ‘V세상 플랫폼’ (http://volunteer.seoul.kr)을 통해 캠페인 물품을 받아 실천할 수 있다.

    

 특히,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인 3월 1일(금)에는 11시부터 17시까지 시청광장 캠페인 부스에서 캠페인 참여 서약 후, 태극기 스티커를 직접 수령할 수도 있다.

  

또한, 서울시자원봉사센터 홍보대사 캐릭터 ‘몰랑’(작가 : 윤혜지)의 재능기부로 ‘몰랑이와 함께하는 태극기 그리기’를 색칠공부로 그려볼 수 있는 가족 단위 시민을 위한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 안승화 센터장은 “3.1운동의 주인공인 독립투사들이 몸소 행하고 보여주었던 자원봉사의 정신을 이어받아, 3.1절 행사에 참여한 봉사자들이 자원봉사자로서 새로이 다짐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3.1절 행사에 참여한 시민에게는 행사 이후에도 개인의 일상 속에서 나라 사랑의 의미를 새기는 캠페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캠페인 관련 문의사항은 서울시자원봉사센터 V세상 플랫폼팀(☎02-2136-8736)으로 연락하면 된다.

조선영 기자 ghfhd3628@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9/03/02 [11:38]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