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북구, 복지시설 종사자 인권 및 성희롱 예방교육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8/11/09 [10:43]

 

 

[한국인권신문= 조선영 기자] 강북구(구청장 박겸수)는 ‘주민이 만드는 평화·인권도시 강북’ 실현을 위해 지난 2일 강북구청 대강당에서 ‘복지시설 종사자 인권 및 성희롱 예방교육’을 진행했다.

  교육은 사회 전반에 걸쳐 다양한 인권침해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인권존중 문화 확산을 통한 인권 친화적 지역문화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지역 내 82개 복지시설 종사자 148명을 대상으로 한 교육에서는 업무현장에서의 인권 감수성 높이기, 인권에 대한 이해, 인권 침해 및 성희롱·성폭력 예방 등을 다뤘다.

  강사로 나선 인권연대 오창익 사무국장은 ‘복지현장에서의 인권 수행자이자 인권 전문가로서 종사자의 역할’을 강조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복지가 곧 인권의 실현이며 이런 시설의 종사자는 우리사회가 복지국가로 나아가는 데 큰 힘이 되는 인재”라며 자긍심과 윤리의식을 바탕으로 업무에 임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구는 지난 5월 공무원 인권교육을 시작으로 지난달에는 2주 동안 주민 인권학교를 열었다. 또 인권교육이 일회성 행사가 되지 않도록 시스템을 강화함으로써 체계적인 운영을 도모할 예정이다.

 

조선영 기자 ghfhd3628@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8/11/09 [10:43]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