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2018 인권의식 실태조사 보고서 발간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18/10/30 [14:35]

 

 

[한국인권신문=광주·전남 취재본부 이길주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지난 5월 14일부터 26일까지(13일간) 아산시 1,416가구 2,85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2018 아산시 인권의식 실태조사’에 대해 조사결과를 분석한 자료를 담은 실태조사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9일 밝혔다.

    

  아산시민의 인권실태조사를 기초로 인권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인권에 기반한  행정을 펼치기 위해 실시된 이번 조사는 아산시민의 인권의식과 인권침해와 차별, 인권교육과 인권정책, 계층별 인권현황 등 총 5개 분야 58개의 문항으로 진행됐다.

    

  실태조사 결과 아산시민은 인권존중도시로 발전하기 위한 아산시의 최우선 사업영역으로 ‘사회적 약자에 대한 인권보장 강화’를 꼽았다. 또, 조사 응답자 79.9%의 아산시민들은‘인권침해와 차별행위 해결을 위해 아산시에 독립된 인권센터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시 관계자는 “실태조사 분석결과는 아산시민의 행복을 위해 꼭 필요한 인권정책을 개발하는데 귀중한 자료로 쓰여 질 것이다.”며, “실태조사 시 불편함을 감수하고 협조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아산시는 다양한 분야에서 아산시의 인권지표로써 본 보고서가 활용될 수 있도록 시 홈페이지 게시 등 시민들에게 알리는 데 최선을 다 할 예정이다.

 

이길주 기자 liebwhj@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8/10/30 [14:35]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