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인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9일 국방부장관 주관, 성고충전문상담관 간담회
 
김진규 기사입력  2018/07/11 [09:01]
▲ 송영무 국방부 장관


[한국인권신문=김진규 기자]
국방부는 지난 9일 오전 11시 육군회관에서 송영무 국방부장관 주관으로 성고충전문상담관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에는 각 군 및 국직부대에 근무하는 성고충전문상담관을 대표해 11명의 상담관이 참석했으며, 국방부에서 인사복지실장, 보건복지관, 여성가족정책과장 등이 함께했다.

 

간담회는 군내에서 성폭력 사건 발생을 예방하고 성폭력 관련 정책에 대한 전문상담관의 건전한 제언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송 장관은 성고충전문상담관 제도와 신고체계의 효과적 운용 필요성을 강조하며, “피해자가 두려움 없이 고충을 말하고, 부대의 적시적인 조치가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전문상담관들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했다.

 

또한, “권력관계에 의한 성폭력 근절은 새로운 시대적 과제”라고 하면서 “민주사회의 국민적 요구에 답하는 민주군대로 거듭날 수 있도록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국방부는 성고충전문상담관 간담회에서 논의된 다양한 의견을 성폭력 관련 정책 발전에 적극 반영해 나갈 계획이라 밝혔다.

 

한편, 국방부는 그동안 군 양성평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온 결과, 2018년 여성가족부 주관 성별영향분석평가 추진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지난 7월 5일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김진규 기자 anden@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8/07/11 [09:01]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