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도봉구, '2018~2020년 제1기 도봉구 인권정책 기본계획' 발표
 
왕경숙 기사입력  2017/12/14 [17:19]


[한국인권신문= 왕경숙 기자]
서울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14일 인권정책 가이드라인 '2018~2020년 제1기 도봉구 인권정책 기본계획'을 세우고 인권센터 설립에 나선다고 밝혔다.

 

도봉구는 지난 4월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을 착수했으며, 5월 국내외 인권정책 분석과 구민 인권의식 설문조사, 사회적 약자 그룹인터뷰 등 조사 및 민원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토대로 초안을 제작했다.

 

전문가 자문회의 등 의견수렴 과정을 통해 ‘여성·아동친화도시’ 선정 등 강점을 바탕으로 '사람 중심, 사회적 약자 보호 및 구민참여, 지속가능한 인권도시 달성'을 기본방향으로 설정했다.

 

이에 지난달 27일 워크숍과 주민공청회 등을 거쳐  도봉구 인권위원회에서 도봉구 인권정책 기본계획을 최종 심의·확정했다.

 

기본계획은 ▲인권 지향적 도시환경 조성 ▲사회적 약자의 인권 증진 ▲인권존중 문화 조성 ▲인권 친화적 행정환경 조성 ▲인권 거버넌스 구축 등 5대 정책목표가 골자다. 안전권, 주거권, 노동권, 참여권 등 18개 분야 32대 핵심과제, 129개 실행과제를 담았다.

 

이를 바탕으로 도봉구는 다음과 같은 내용을 지난 6일 구 인권주간 기념행사에서 발표했다.

 

「구는 '구민 누구나 차별 없이 인간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는 사람중심 인권도시 달성' '사회적 약자가 평등하게 존중받는 공정한 인권도시 조성' '모든 구민이 함께 참여하고 만들어가는 지속가능한 인권도시 추진'을 기본방향으로 2020년까지 중장기 인권정책을 추진한다.

인권침해 상담·조사와 구체적인 활동을 위한 독립·전문적 전담기구인 인권센터를 2019년까지 설치한다. 이를 위해 내년부터 인권센터 설립추진 TF를 운영한다.

대외적으로는 지방정부 간 인권정책 교류·협력을 위해 한국인권도시협의회 연대를 강화한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인권은 구민의 삶과 직결되는 정책적 사항이자 구민의 인권보장은 지방정부의 중요한 역할 중 하나"라며 "행정을 함에 있어 인권의 가치와 원칙이 적용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왕경숙 기자 dhkd7489@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7/12/14 [17:19]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