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을 위한 2017 독거노인 사랑 나눔의 장(場) 개최
독거노인 보호 유공자 및 장기근속 우수실무자, 수기 공모전 수상자 48명 시상
 
주신영 기사입력  2017/12/07 [14:55]
    보건복지부
[한국인권신문]보건복지부와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는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 곁에서 돌봄과 봉사를 실천하고 있는 분들을 위해 7일 오후 2시, '2017년 홀로 사시는 어르신을 위한 사랑 나눔의 장(場)'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정부의 독거노인 돌봄서비스를 수행하는 지자체와 복지기관 뿐만 아니라 독거노인 후원을 위해 많은 기여를 한 민간 기업과 단체들의 지원과 봉사를 격려하고, 사회적 돌봄과 나눔문화를 보다 확산하기 위해 개최됐다.

보건복지부는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지난 2007년부터 ‘노인돌봄기본서비스’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 2011년부터는 정부의 돌봄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분들을 민간과 협력해 지원하는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을 추진해왔다.

‘노인돌봄기본서비스’ 사업은 전국 244개소 수행기관을 통해 약 9,200명의 생활관리사가 24만명의 독거노인을 매주 1회 방문 및 2∼3회 전화연락을 해 안부를 확인하고, 말벗이 돼 드리며, 복지서비스도 연계해 주는 등의 활동을 통해 사회적으로 취약한 어르신들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되고 있다.

또한, 지금까지 111개소 민간기업·단체의 콜센터 직원 또는 자원봉사자가 약 6만명의 독거노인과 1대1 결연을 맺고 전화로 안부확인을 하거나, 직접 방문해 후원물품을 전달하는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 2016년 총 79억원의 민간 후원금 및 후원물품을 독거노인에게 전달했으며, 2017년에도 111억원에 달하는 후원 모금을 하는 등 정부의 지원을 보완할 뿐만 아니라 사회적 나눔문화를 확산하는 데에도 기여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독거노인 보호사업 유공자의 노고를 격려함과 동시에 어르신에 대한 돌봄과 나눔을 실천한 분들의 살아있는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독거노인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더욱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 참여 기업·단체가 참석하는 사회공헌 재협약식 및 10주년 기념영상 상영, 실버합창단 공연, 수기공모 당선작 영상 상영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진행된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홀로 계시는 어르신을 가족처럼 따뜻하게 돌봐준 많은 분들에게 감사를 드리며, “어르신들이 소외되지 않고 함께 어울려 살아가기 위해선 사회적 관심이 보다 확대돼야 하며, 오늘 행사를 계기로 우리 주변의 어르신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가져주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7/12/07 [14:55]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