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노동자/근로자 > 민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인순 의원 대표발의 「근로기준법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육아휴직자도 연차 유급휴가 사용 가능
 
백승렬 기사입력  2017/11/10 [09:14]
남인순 의원


 

[한국인권신문= 백승렬]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의원(국회 보건복지위원, 송파병) 대표발의한 ‘육아휴직자도 연차 유급휴가 사용을 가능’하도록 하는 내용이 담긴 「근로기준법 개정안」이 9일 오후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그 동안 연차 유급휴가일수 산정 시 산전후휴가기간은 출근한 것으로 보는 반면 육아휴직기간은 출근한 것으로 보고 있지 않아, 육아휴직을 한 사람의 경우 익년도 연차 유급휴가일수가 없거나 매우 적어 아이가 갑자기 아프거나, 급하게 휴가를 사용해야 하는 일이 발생했을 때 연차휴가를 낼 수 없었다.

 

이에 남인순 의원은 연차 유급휴가일수 산정 시 육아휴직으로 휴업한 기간을 출근한 것으로 보도록 명시하는 내용을 담은 「근로기준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하였고, 이 법안이 오늘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남인순 의원은 “육아휴직기간을 출근한 것으로 보지 않아, 1년 육아휴직 후 복직한 워킹맘의 경우 연차휴가가 없어서 아이를 돌보는데 어려움이 많았던 것으로 안다”고 전하고, “2012년 의원실 홈페이지에 올라온 육아휴직 관련 문제를 지적한 글을 보고 「근로기준법 개정안」을 만들어서 대표발의 하였는데 드디어 법안이 통과되어 뿌듯하다”고 말했다.

백승렬 0177664622@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7/11/10 [09:14]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