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속초해경, 해·수산 종사자 인권유린 등 특별 단속활동 전개
- 최근 사례를 바탕으로 단속전담반 편성 단속활동 예정
 
허필연 기사입력  2017/11/01 [15:20]


 

[한국인권신문= 허필연 기자] 속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는 11월 1일부터 12월 10일까지 40일간 해․수산 종사자의 인권보호를 위한 인권유린 등 특별 단속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중점단속대상으로는 인권침해 전력이 있는 선박을 위주로 단속하고,  약취유인 및 부당이득 취득 행위, 선원상대 선불금 갈취 및 무허가 직업 소개 행위, 선원의 하선요구 묵살 행위, 양식장 등에서의 감금·폭행·임금갈취 행위 등이다.

   ○ 지난 2015년 2월 포항에서 정박 중인 속초선적 W호(72톤, 채낚기, 승선원 8명)에서 외국인 선원의 휴가 문제로 선장이 선원을 폭행한 사례가 있고,

   ○ 최근 10월 2일에는 S호(채낚기, 강구선적, 88톤)가 대화퇴에서 조업 중 선장이 선원을 폭행해 속초항 입항 후 피해자가 신고한 사건을 속초해경에서 조사 중에 있다.

    

이번 특별단속 기간 중 지역별 단속전담반 구성 및 경비함정, 파출소 등 가용세력을 최대한 활용하고, 어민대상 익명성이 보장된 인권실태 설문조사를 실시해 실태 분석을 통한 단속활동을 펼친다고 한다.

허필연 기자 peelyuni_@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17/11/01 [15:20]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